June 24, 2018

디바이스마트 미디어:

[30호]국제 모션 컨트롤 전시회

모션컨트롤 메인03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전시회

국내 제조현장에서의 제조설비 및 시스템 구축과 운영을 위한 기초 핵심 기술인 모션 컨트롤 및 엔지니어링을 위한 전시회인 MotionControl Show 2015가 2015년 4월 22일 (수)부터 4월 24일 (금)까지 킨텍스에서 개최되었다.

글 | 이용동 bluelyd@ntrex.co.kr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4)

주 전시 대상 품목은 서보모터, 스테핑모터, 리니어모터, AC드라이브, 모션컨트롤러, 기어모터, UPS 등의 모션제어 분야와, 베어링, 기어, 레일, 기어박스, 커플링 등의 모션 메카니즘 분야, 그리고 릴레이, 근접센서, 압력조절기, 포토센서, 스위치, 안전관리용품 등의 센서 및 주변기기 분야로 크게 나뉘어져 있다.
비교적 한산한 입구의 모습에 약간의 실망감과 함께, 조금은 미약한 전시회가 되지나 않을까 하는 걱정마저 들었지만, 혹시나 하는 마음에 설레이는 마음을 풀어놓지는 않고 있었다. 입구에서 만날 수 있었던 부스 배치도를 통하여, 총 약 50개의 업체가 참가하였음을 알 수 있었고, 몇 몇 큰 부스를 사용하는 업체들이 가장 앞장서서 배치되어 가장 많은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었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5)

한산한 모습의 입구와는 달리, 위에서 바라본 전시회장 내부의 모습은 밖에서 생각한 것과는 다르게 아주 밝고 가득 들어차 있었으며, 학생들과 여러 업체의 관계자들을 많이 마주칠 수 있었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7)

앞쪽에서 가장 큰 부스를 차지하고 있던 산요전기(SanyoDenki)의 모습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다. 주로 냉각팬, 쿨링팬 등의 제품으로 알려져 있었지만, 이날 전시회에서는 다양한 라인업의 제품을 소개하고 있었다.
방수팬, 냉각팬 뿐만 아니라, 방수 방진 모터를 선보였는데, 실제로 물과 먼지에 노출시켜 제품의 성능 및 기능에 대한 시연을 적극적으로 실시하였다. 해당 부스 앞에 대부분의 사람들이 잠깐씩이나마 머물렀다가 가는 데에는 이런 극한 상황에의 노출을 통한 적극적인 시연이 한 몫을 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DC팬모터, AC팬모터, UPS 등의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6)

하지만 이 날 전시장에서 가장 뜨거웠던 반응을 보인 것은 바로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한 일본 로봇제조 전문업체, Sankyo의 부스였다.
다트 던지기, 레이싱 게임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여 많은 사람들이 몰려들도록 유도하였고, 이벤트 중간 중간에 업체에 대한 PR도 곁들이면서 이목을 끌었다. 실질적으로는 유인하는 데는 성공하였지만, 개인적으로 어떤 제품이 기억에 남는가라는 질문을 던졌을 때, 어떤 것이 있었는지에 대한 기억은 선명하지 않았다. 그래서 이벤트가 너무 화려하면, 본연의 목적은 가려지게 되는 것은 아닐까?하는 생각도 해보게 되었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1)

국내 대기업의 한 계열사인 LS메카피온의 일체형 서보 EtherCAT. 모터 드라이브 일체형 서보를 로봇에 적용하여 그동안 로봇 현장에서 어려움을 겪었던 작업의 효율성을 실현하였다고 한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동력전달장치 전문업체 미키풀리 코리아에서는 대부분의 제품 라인업을 선보였다. 특히 이 전시회에서 풀리를 전문으로 전시/시연하는 업체는 미키풀리 코리아가 유일했다고 볼 수 있을 만큼 기억에 강렬하게 남는다. 전자 클러치 브레이크, 플렉시블 커플링 등의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특히 다른 부스와는 달리 블랙/레드의 강렬한 조화가 눈에 띈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2)

앞선 오토메이션월드에서도 볼 수 있었던 파스텍에서는 델타형 로봇을 선보였다. 빠르고 정교한 움직임을 선보인다는 델타형 로봇은, 3D프린터의 모습과 많이 닮아있었다. Ezi-Servo 와 EtherCAT, Ezi-Robo 등의 다양한 제품 라인업들이 통일성 있는 모습으로 자리하고 있었다.

30 2015 국제 모션컨트롤러 (3)

이 전시회에는 삼성이나 두산과 같은 굴지의 대기업들도 참여하는 등, 인지도나 참여 기업의 면면에서나, 매년 개최되는 이 ‘모션 컨트롤쇼’가 이름 있고 영향력 있는 전시회임을 어느 정도 알 수 있었다.
또한 이번 2015 국제 모션 컨트롤 전시회는 그 동안 구축된 자동화 서버 및 제조 장치들을 독립적으로 운영하는데 그치지 않고 생산 제품의 특성에 적합하게 자동화 기기간의 동작을 상호 유연하게 구축해 나갈 수 있게 하고 제조 장치의 고정도 고 기능화를 위한 기초 핵심 기술인 Motion Control 및 Motion Engineering을 위한 정보 및 최신 기술을 소개하여 향후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데 큰 의의가 있었다.

 

Leave A Comment

*